본문 바로가기

태국 여행기...네번째 이야기...태국...타이...시암... ※ 호텔 바로앞에 있는 해변...^^;; 비치 의자 두개가 다정하게...놓여 있다... 전날에 너무 달려서 오전엔 그냥 호텔 룸에서...정신없이 잠만 잤당...--+ ... 이유는 '태국 여행기 세번째 이야기'를 보면 안다.....-- 먼 얘긴지 궁금한 사람은 '세번째 이야기'를 먼저 끝까지 읽고 올 것...ㅋㅋㅋ 세번째 이야기 읽으러 가기... 클릭 ...... ...... 그렇다....전날밤 내 파트너 '보우'랑 다른 호텔에 있었따....^^; 아침에 눈을 뜨니...상당히 어둑어둑하다....몇시인지 시간을 가늠할 수가 없다... 보우는 내 곁에 잠들어 있다.... 그녀가 깨지 않도록 살그머니 침대를 빠져나가....테라스 출입문에 굳게 드리워진...커튼을 비집고 창밖을 보니... 비가 내리고 있다..... 더보기
태국 여행기...세번째 이야기... 태국... 타이...시암..... 여기저기 돌아다니다가 맛있는 저녁 식사를 하고....ㅋㅋㅋ 아...이건 진짜 상당히 좋은 경험이었는데..... 태국 전통 안마를 받으러 갔다.....2시간 코스란다...... ㅎㅎ 마사지실로 들어가서...준비된 가운으로 갈아입는데.... 옆에 직원이랑 담소를 나누며 느릿느릿 갈아 입고 있는데....ㅋㅋㅋ 마사지사들이 우르르 들어온다....ㅎㅎㅎ 가운으로 갈아입고 자리에 누우니....이윽고 마사지가 시작된다... 아...진짜 정말 시원하다.....왜 태국 마사지가 최고라고 하는지 알 수 있었다..... 온몸 구석구석....강약을 조절해가며 세심하게 마사지를 하는데... 잠이 스르륵 올 정도로 온몸의 긴장이 싸악...풀린다.....ㅎㅎㅎ 아는 사람은 알겠지만....내가 체지방이 상당히 부족한 관계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