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가깝게...흐릿하게...감성...그리고...느낌...#2...

본문

 

 

 

 

 

 

 

 

오랜 기억속의...

 

머리속 한부분에 남겨진...

 

추억속의 그 장면처럼...

 

 

 

 

 

 ▣ 

 

 

 

/서울의 어느 스튜디오 한켠에서.../

 

 

 

 

kisskiss

 

 

 

 

- END - 

 

 

 

7917

 


하얀겨울 - THE 빨강

언제부터인지 그댈 멀게 느낀건
다른 누군가와 함께 있는걸 본 후
하얀 눈이 내린 겨울밤에 그의 품에 안긴 모습이
나의 가슴속에 너무 깊이 남아있기 때문에
힘든 이별이란 말을 전할수 밖에
아무 생각할 수 없어 그저 돌아설 뿐
조금 기다려 줘 나를
아직 내겐 너무나 가슴 벅찬 일인걸
다시 사랑할 수 있을때까지
그대 생각해줘 나를
지난 겨울 어느날 함께 지내왔던 날들을
그리움의 눈물 흘러 내릴때까지

언제까지일까 그댈 잊고 사는 건
이미 나를 잊은채로 살고 있을까
지금 다시 눈이 내리지만
아무말도 없는 걸
그댈 보고 싶은 마음에 난 다시 생각 하지만
그날 그 모습을 잊을 수가 없기에
아무 생각할 수 없어 그저 기다릴 뿐
조금 기다려줘 나를
이해할수 있을 때까지
그대 기다릴 수 있다면
그리 오랜 시간만은 아닌걸
그대 생각해 줘 나를
하얀 눈을 맞으며 홀로 서있는 모습을
그리움의 눈물 흘러 내릴때까지

다시 사랑할 수 있을 때까지
그대 생각해 줘 나를
지난 겨울 어느날
함께 지내왔던 날들을
그리움의 눈물 흘러 내릴때까지
이제 돌아와 줘 내게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