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서울의 흑백이야기#3..골목..그리고 빛..

사진으로 그리는 서울/서울의 흑백

by kiss kiss 2007. 11. 30. 00:16

본문

 

 

 

어두운 밤......

 

골목안의 깜빡이는 한줄기 빛.......은은한 가로등....

 

암흑속을 밝혀주는 ..... 별빛처럼.......

 

두번다시 녹지않을 만년설처럼... 얼어있었던....내 가슴을......

 

 따스하게 녹인다.....

 

 

 

 

 

 

 

 

 

 

 

 

 

 

 

 

 

 

 

 

 

 

 

 

 

 

 

 

 

 

 

 

 

 

 

 

 

 

 

 

 GARNET CROW [Best Selection 2000 to 2005]  -  君という光

 

 

 

 

 

 

 

정말 두번 다시 녹지않을 것처럼 느껴졌던....꽁꽁 얼어 있었던 내 마음......

 

아니.... 다시 녹아버리는 것을 두려워 하고 있었다고 해야 맞을 것 같다.... 

 

이제....서서히.....아주.....서서히.....녹아가는 것을 느낀다.....

 

사람이 두려웠고.......사람에 대해 관심을 갖는 것조차 싫어져 버렸던 나였지만........

 

나 역시 감정을 가진.....하나의 인간이었다..... 

 

.

.

.

 

 

하지만....다시...또 다시.......

 

얼어버려야만 하는 시간이 온다면........

 

다시 그렇게 되어버린다면.....

 

생각하는것조차  싫다......

 

두렵다.....너무나도 두렵다.......

 

 

 

 

 

 

 

 

 

 

- END -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